[날씨터치 Q] [19시] 9월 6일(금) 중부 낮까지 강하고 많은 비, 제주 오후부터 태풍 영향권

대본보기

날씨터치Q입니다.
당분간 비에 대한 대비를 그 어느 때보다 철저히 해주시기 바랍니다.
특히 서울을 비롯한 중부지방의 강한 비는 내일 낮까지 지속되겠습니다.
이 지역은 내일 출근길도 조금 서둘러 주시고요.
이 비가 그치더라도 내일은 곳곳으로 소나기나 비가 더 내리는 곳이 많겠고,
오후에 제주를 시작으로 밤에는 남해안으로 모레는 전국으로 태풍의 영향권에 들겠습니다.
현재, 정체전선이 서해상에서 중부지방으로 위치하고 있습니다.
때문에 전국에서 비가 내리고 있고요.
특히 서울.경기,강원영서북부, 충남북부 등 중부와 전라서해안, 제주 동부는 호우특보가 내려져 있는 가운데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mm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습니다.
이 강한 구름대는 남북으로 길게 형성되어, 시속 40km로 속도로 북동진 하고 있는데요.
이 비는 오늘 밤에도 이어지겠고요. 중부지방은 내일 낮까지 지속되겠습니다.
또 내일 아침부터 경상동해안과 제주는 비가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내일 낮까지 이어지겠고요.
오후에는 내륙지방으로 소나기 소식도 있습니다.
그리고 내일 오후에 태풍의 영향으로 제주도에서 비가 시작되어
밤에는 남해안, 모레는 전국에 비가 오겠습니다.
내일 내리는 비의 원인은 4가지로 요약할 수 있습니다. 먼저 비의 양부터 살펴보겠습니다.
우선 내일까지 내리는 비의 양을 보시면, 중부와 서쪽지방으로 양이 많습니다.
서울.경기,강원영서, 전라해안, 제주는
30~80mm, 최고 120mm가 넘는 곳도 있고요. 강원영동, 충청,전라내륙 20~60,
경상도 10~40mm순입니다.
내일 비의 원인을 살펴보겠습니다.
먼저 내일 낮까지 이어지는 중부지방 비의 원인은 정체전선 때문입니다.
예상일기도를 보시면 내일은 북한지방에 정체전선이 위치하면서
중부지방으로 내일 낮까지 강하고 많은 비를 더 뿌리겠고요.
특히 태풍의 일부 수증기까지 더해져 비구름대가 아주 강하게 발달하겠습니다.
다음은 경상해안의 비와 내륙의 소나기 원인입니다.
바람 흐름도를 보시면, 북태평양 고기압의 가장자리를 따라 강한 남동풍이 경상해안으로 불어들어옵니다.
이 남동풍이 해안에 부딪혀 상승하는 지형적인 요인으로 아침부터 낮 사이 경상해안으로 비가 내리고요.
이 습한 남서풍은 내륙까지 강하게 유입되고요.
기온이 조금만 올라도 비구름대가 만들어진 정도로 습도가 높은 상태에서,
내일 내륙의 낮 기온은 30도 안팎으로 올라 대기가 불안정해 지면서 소나기 구름도 발달하겠습니다.
마지막 내일 오후 제주부터 시작하는 비는 태풍 때문입니다.
제 13호 태풍의 ‘링링’은 현재 일본 오키나와 서남서쪽 부근 해상까지 북상했습니다.
강도는 강에, 크기는 중형급으로 시속 19km속도로 느리게 북상 중인데요.
토요일 새벽 제주 서귀포 인근 해상, 토요일 오후 서해상까지 북상하겠고요.
이후 경기북부서해안과 황해도 사이를 지나 통과 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보시는 것처럼, ‘링링’은 우리나라는 통과할 뿐만 아니라
태풍 위험 원인 그 오른쪽에 우리나라가 위치하기 때문에 만반의 준비를 하셔야겠는데요.
태풍 ‘링링’은 현재 강도와 세력이 최대인 상태를 보이고 있는데요.
이렇게 세력이 강해지는 이유는 태풍의 왼쪽에서 북서풍이 들어오면서 태풍의 회전력을 강화시키고 있고요.
여기서 태풍의 북쪽에 위치한 검은색 구역인 건조역이 단단히 위치하고 있어서,
태풍 북상을 다소 막고 있습니다.
때문에 현재는 느리게 북상하고 있습니다.
특히 현재 수온이 29도 이상의 바다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고 있어,
세력이 더 강해지고 있는데요.
우리나라에 인접 할수록 속도는 급격히 빨라지기 때문에 태풍의 세력이 약해질 시간이 다소 부족합니다.
특히 강풍반경이 약 430km로 이를 것으로 예상되어, 제주 먼바다에서부터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겠습니다.
특히 이번 태풍 ‘링링’, 바람이 더 강해지고 있습니다.
제주, 남해안, 서해안은 시속 145~180km, 도서지방은 시속200km의 매우 강한 바람이 몰아치겠고요.
주말동안 제주와 남해안, 지리산 부근으로 100~200mm의 많은 비도 동반하겠습니다.
중부와 전라도도 50~100, 많은 곳은 150를 넘는 곳도 있겠습니다.
내일은 비소식도 있지만, 낮 기온은 30도 안팎으로 올라 후텁지근 하겠습니다.
서울,광주는 30도 대전31도 예상됩니다.
제13호 태풍 ´링링´이 북상함에 따라, 물결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내일부터 남해상과 서해상, 제주도전해상을 중심으로
순간적으로 최고 시속 180km의 매우 강한 바람과, 4~10m의 매우 높은 물결이 일겠습니다.
그리고 제주도와 남해안은 너울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날씨터치Q 였습니다.